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비주얼1

보조메뉴

공익활동위원회



bkl 공익활동위원회는 설립 초기부터 공익에 대한 헌신을 중요 가치로 삼아 온 법무법인(유한) 태평양의 철학을 바탕으로 2002년 만들어졌습니다. 2009년 도입된 4개의 팀 체제는 2013년 6개 분과위원회 체제로 개편되었으며, 2015년에는 복지분과위원회가 신설되어 총 7개 분과위원회 체제로 개편되었습니다. 체계적인 공익활동을 위해 2003년 법인 내규로 제정된 공익활동 규정은 2014년 변호사의 공익활동 참여 시간을 140시간까지 업무시간으로 인정하는 내용을 포함해 공익활동을 수행하는 변호사에게 직무상 불이익이 없도록 개정되었습니다. 또한 2014년부터는 태평양 구성원들이 참여하는 봉사동아리인 다솜나무가 공익활동위원회 조직에 포함되어 공익법률지원 활동과 구성원들의 봉사활동이 더욱 체계적으로 진행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규정과 체제를 바탕으로 2017년 1월 기준 총 165명의 변호사가 재단법인 동천과 협력하여 법률구조, 공익법제도․정책개선 및 입법지원활동 등을 활발히 전개해 나가고 있습니다.

공익활동위원회 구조도